경찰 "정준영 폰 '복원 불가'로 해달라"…부실 수사 정황

유머

경찰 "정준영 폰 '복원 불가'로 해달라"…부실 수사 정황

23 에르메스 0 25 03.15 21:48
✧ 기사 본문 - (데이터 절약용)은
아래에 있습니다.



경찰 "정준영 폰 '복원 불가'로 해달라"…부실 수사 정황 / SBS - YouTube

https://www.youtube.com/watch?v=UtP4jNSzORw

<앵커>

3년 전 정준영 씨가 비슷한 성관계 촬영 문제로 고소를 당했을 때는 왜 수사를 이렇게 안 했나, 왜 이런 일이 다 묻혔었는지, 당시 경찰의 부실 수사 정황도 속속 드러나고 있습니다. 경찰이 정 씨가 휴대전화를 맡긴 사설 포렌식 업체에 내용 복원이 끝나지 않았는데도 복원이 불가능하다는 확인서를 써 달라고 요구한 걸로 밝혀졌습니다.

김지성 기자입니다.

<기자>

이번 사건을 국민권익위에 처음 신고한 방정현 변호사가 추가 제보를 받았다면서 SBS 끝까지판다팀을 만났습니다.

[방정현 변호사/권익위 신고자 : 경찰이 (포렌식) 업체 측에 증거를 인멸해 달라고 하는, 증거 인멸을 교사하는 그런 내용이 담긴 녹음 파일이거든요.]

지난 2016년 정준영 씨 사건을 수사한 경찰과 사설 포렌식 업체 간 전화 통화를 녹취한 것입니다.

전화 통화가 이뤄진 시점은 2016년 8월 22일, 사설 포렌식 업체가 가수 정준영 씨 휴대전화에 대한 포렌식을 한창 진행하던 시점입니다.

[2016년 정준영 사건 담당 경찰관 : 성동경찰서 00입니다. 아, 우리가 사건을 하다 보니까 약간 꼬이는 게 있어서, 여기가(정준영 씨가) 000(업체)에 데이터를 맡겨놨다고 그래서요, 시간이 좀 걸리잖아요?]

[사설 포렌식 업체 측 : 네 그렇죠, 아시다시피 담당자가 휴가 중이라.]

포렌식 작업이 끝나지 않았다는 걸 알면서도 경찰은 정준영 씨 휴대전화의 데이터 복원이 불가능하다는 확인서를 써주면 안 되겠냐고 묻습니다.

[2016년 정준영 사건 담당 경찰관 : 어차피 본인(정준영 씨)이 시인하니까 시간이 없어서 그러는데 차라리 000(업체)에서 데이터 확인해 본 바, 기계가 오래되고 노후되고 그래서 '데이터 복원 불가'로 확인서 하나 써주면 안 될까 해서요.]

하지만 업체 측은 그런 경찰의 요구를 거부했습니다.

[사설 포렌식 업체 측 : 저희도 어쨌든 하는 일이 그런 거라, 절차상 행위는 좀 있어야 되고요, 왜 안 되는지도 얘기해야 되니까, 좀 그렇습니다.]

결국 경찰은 이틀 뒤 포렌식 결과를 받아보지 못하고 정 씨 사건을 검찰로 송치했습니다. 포렌식 결과는 나중에 따로 송치하기로 했다는 겁니다.

취재진이 전화 통화를 했던 경찰관에게 물어봤습니다. 이 경찰관은 복원 불가 확인서를 요구한 사실이 없다고 말합니다.

[2016년 정준영 사건 담당 경찰관 : (혹시 복원이 어렵다라는, 복원이 불가하다는 확인서를 하나 써달라 요구한 적이 있습니까?) 내가 지금 '복원 불가 확인'이라는 말은 용어도 처음 들어보는 말이고, 담당 수사관이 그런 얘기를 해달라고 사설 업체에다 의뢰한다는 건 말도 안 되죠. (그런 거 요구하면 안 되는 거죠?) 안 되죠. 왜냐면 (포렌식이) 진행 중인데.]

전화 녹취의 존재를 나중에 이야기하자 전화 통화한 건 맞지만 그런 말을 한 기억은 없다고 말합니다.

[2016년 정준영 사건 담당 경찰관 : 내가 통화한 건 맞지만 그렇게까지 그 당시에 할 상황이 아닌데, 그렇죠? 내가 상당히 난처한 입장이 된 거죠? 지금 제가.]

이번에 드러난 정준영 씨와 지인들의 디지털 성범죄 행각이 당시 휴대전화에 고스란히 남아 있었지만 경찰은 끝내 포렌식 결과를 받아보지 않았습니다.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8520 유머 컵라면 서열 (반박시 라알못).jpg 49 나이키 22:26 1
28519 유머 고양이가 사냥하고 집사한테 주는 이유.jpg 49 나이키 22:18 2
28518 유머 억울했던 박진영 49 바나나맛우유 22:17 2
28517 유머 SNS 순기능 50 카페베네 22:09 2
28516 유머 중고나라 근황 48 루이비통 22:09 2
28515 유머 그시절 반팔티들 51 에르메스 22:09 2
28514 유머 한솥도시락 신메뉴.jpg 50 아이유 22:09 3
28513 기타 한 가정의 아버지의 폭발..jpg 49 비트코인 22:09 4
28512 유머 넥슨 돈에 미쳤을 당시 레전드.jpg 51 에르메스 22:09 2
28511 유머 초현실주의 동물 피규어 장인 근황 50 아이유 22:09 1
28510 유머 무서운 피터파커 49 애플 22:09 1
28509 유머 2019 디씨애갤 애니메이션 등급표 51 에르메스 22:00 2
28508 유머 지각을 직감하는 순간.JPG 49 비트코인 22:00 4
28507 기타 휴대용 열감지기 49 바나나맛우유 22:00 2
28506 정보 약10조 짜리 노아의 방주 50 샤넬 22:00 3
28505 기타 경기 부천서 고압선 '펑펑' 후 암전 '전쟁 난 줄 알았다' 48 루이비통 22:00 2
28504 기타 인공자궁으로 살려낸 양... 49 비트코인 21:52 3
28503 기타 이제는 가정에서 자취를 감춘 제품 .jpg 50 카페베네 21:51 3
28502 기타 과속 벌금으로 1억, 2억 을 지불 하는 나라 .jpg 48 루이비통 21:43 3
28501 유머 축구에 있는 카드 종류 50 vape 21:34 3
28500 기타 빨대의 구멍은 몇개인가?.jpg 50 아이유 21:34 2
28499 엽기 중국 관광객 근황 .jpg 49 애플 21:34 2
28498 유머 우리 내장에 관한 재밌는 사실 61 비비 21:26 4
28497 기타 예수~ 누구게? 49 프라다 21:26 1
28496 유머 도덕이 땅에 떨어진 현실 50 vape 21:26 1
28495 기타 저렴한 몸값을 받고 출연한 헐리우드 배우들.jpg 49 바나나맛우유 21:26 1
28494 유머 토르 다크월드 마지막 키스신의 비밀 50 vape 21:26 1
28493 기타 일본 방사능 오염의 팩트체크 49 애플 21:26 1
28492 유머 대림동 여경사건,,, 경찰 드디어 반격시작.jpg 50 카페베네 21:26 1
28491 유머 5일이면 할 수 있는 취객 제압 50 vape 21:26 1


회화
하루 일찍 나가고 싶어요.
영어
I'd like to leave a day early
아잇 라익 투 리브 어 데이 얼리
중국어
我想提前一天走。
워 샹 티첸 이텐 쩌우
일본어
1日早くチェックアウトしたいんですが。
이치니치 하야쿠 쳇쿠아우토시타인데스가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60 명
  • 오늘 방문자 731 명
  • 어제 방문자 704 명
  • 최대 방문자 5,403 명
  • 전체 방문자 114,375 명
  • 전체 게시물 24,407 개
  • 전체 댓글수 883 개
  • 전체 회원수 165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