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산시장상인회 간부 ‘상인 대출금’ 4억 갖고 튀었다 / 부산일보

유머

연산시장상인회 간부 ‘상인 대출금’ 4억 갖고 튀었다 / 부산일보

99 비트코인 0 26 03.04 02:58

  코로나 19   대출금을 관리하던 부산 연제구의 한 전통시장 상인회 간부가 연락이 두절돼 구청이 경찰 수사를 의뢰했다. 대출금이 상인들에게 전달되지 않고 증발되면서 연제구청은 피해 규모 전수 조사에 나섰다.

10 일 연제구청은 “연산시장 상인회 관계자 A 씨의 횡령 의혹에 대해 연제경찰서에 정식 수사를 의뢰했다”고 밝혔다. 연산시장 상인회 직원으로 재직 중이던 A 씨는 서민금융진흥원(이하 서금원)의 전통시장 소액대출 사업을 도맡아 왔다. 구청 측은 A 씨가 시장 상인 수십 명의 명의를 도용해 대출 신청서를 허위로 조작하는 등의 방법으로 4억 원에 달하는 금액을 가로챈 것으로 파악했다. A 씨는   10 일 오후까지 상인회에 출근을 하지 않을뿐더러 연락조차 되지 않고 있다.

‘전통시장 소액 대출’ 담당자

상인들 명의 도용 후 도주 의혹

구청, 횡령 혐의로 경찰에 의뢰

전통시장 소액대출사업은   2009 년부터 서금원이 시작한 전통시장 영세 상인들의 소액대출 프로그램이다. 신용도가 낮은 전통시장 상인들이 고리로 대출받지 않도록 저리로 대출해준다. 구청이 서금원에 사업을 대리할 상인회를 추천하고, 상인회가 주체가 돼 소속 상인들의 대출 업무를 맡는 구조다.

사정이 이렇다 보니, 상인들이 소액대출이 필요할 경우 상인회를 거쳐 서금원에 이를 신청한다. 서금원 역시 대출액을 상인들에게 직접 지급하지 않고 상인회를 거쳐서 지급해 왔다. 상인회에서 대출 관리를 맡은 A 씨는 자금을 관리할 수 있고 대출 신청마저 자신이 임의로 조작할 수 있다는 점을 노렸다.

A 씨의 횡령 의혹은 피해 상인들의 신고로 제기됐다. 지난 2일 연산시장 상인 이 모( 50 ) 씨는 생계가 어려워 소액 대출을 목적으로 은행을 찾았다가 창구 직원으로부터 ‘이미 대출이 신청돼있다’는 통보를 받은 것.

이 씨는 “지난 1년 동안 대출을 신청한 적이 없었는데 대출이 신청되어 있다”며 즉시 상인회와 구청에 이 사실을 알리고 도움을 청했다. 상인 김 모( 53 ) 씨도 자신이 모르는 사이 A 씨의 범행에 휘말렸다. 지난해   12   26 일 김 씨는 온누리 상품권 교환을 위해 사업자 등록증과 주민등록증을 상인회에 맡겼다. 그랬더니 이틀 후인   28 일 그의 명의로 대출금   1000 만 원이 신청됐다. 김 씨는 “이틀 만에 나도 모르는   1000 만 원이 대출 신청 됐다. 만져보지도 못한 돈이 대출됐다가 어디론가 사라졌다”고 피해를 호소했다.

구청 측은 연산시장을 직접 찾아 대출 사기 의혹으로 피해를 입은 상인 규모를 파악 중이다. 연산시장 상인회 측도 연제경찰서에 A 씨에 대한 고발장을 제출할 예정이다.

연제구청은 비정상적인 대출로 피해를 보게 된 상인들의 피해액 변제 대책도 마련할 예정이다. 김외경 연제구청 일자리경제과 진흥계장은 “법적 자문을 구한 결과, A 씨가 대출 서류를 조작하는 등의 방법으로 비정상적 대출이 이뤄졌을 경우 변제 책임은 A 씨 몫이다”며 “전통시장 상인 소액대출사업의 취지는 좋지만 이 같은 횡령을 막을 안전장치가 없어 우려가 제기됐던 게 사실이다. 경찰 수사를 거쳐 상인들의 피해액이 변제되는지 등을 주시하고 이런 문제를 막기 위한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했다.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6579 기타 500칼로리를 넘지 않는다는 식단 99 페이스북 19:34 1
206578 유머 日本아, 너 다 먹어~ 99 샤넬 19:34 1
206577 기타 윤석열 부인 김건희의 '미대' 미스터리 99 아디다스 19:34 1
206576 기타 벽제 마감하는 여자.. 99 카톡 19:25 2
206575 기타 친누나 인스타 보고 개빡친 동생 99 나이키 19:25 2
206574 기타 디자인 적폐기업 3대장 99 샤넬 19:25 1
206573 유머 간호사를 울렸습니다 99 샤넬 19:24 2
206572 기타 (영상) 英 하얗게 변한 강물…우유 2만8000리터 ‘콸콸콸’ 99 카톡 19:24 1
206571 기타 “신이 월급 주냐”…라마단 금식한 경호원에 총 겨눈 고용주 99 아이유 19:16 1
206570 유머 내일부터 일반도로 시속 50km·이면도로 30km 99 아디다스 19:07 1
206569 유머 우리 삼촌 누군지 아냐?.. 술 취해 행패 경찰관때린 20대... 99 샤넬 19:07 1
206568 기타 장례용 관도 개성시대…뉴질랜드서 배·크림 도넛형 등 등장 99 바나나맛우유 19:06 1
206567 유머 여친 몰래 비키니 사진 보기 99 애플 18:58 3
206566 기타 택배 갑질논란 아파트 근황.. 99 vape 18:58 1
206565 엽기 출생신고도 안한 8세 딸 살해 母 "혼자 보내서 미안해, 다시 만나자" 99 맥도널드 18:58 2
206564 기타 "영화도 예외 아냐"…'조선족 혐오' 첫 법적 책임 99 에르메스 18:58 2
206563 기타 아빠와 딸의 추억.. 99 루이비통 18:57 2
206562 기타 주짓수 남녀 대련.. 99 에르메스 18:49 2
206561 유머 부산의 어느 음식점 대참사 99 루이비통 18:49 1
206560 유머 임신 막달이힘든가요 출산후에가더 힘든가요 99 페이스북 18:40 1
206559 기타 이스라엘 근황...ㄷㄷㄷ....jpg 99 카톡 18:40 1
206558 기타 " 남편이 월 천씩 벌어다 주면 집안일 다 하실껀가요? "....JPG 99 아디다스 18:40 1
206557 기타 서예지....의외의 자격증.....jpg 99 맥도널드 18:31 2
206556 유머 유튜브 다시 시작하고 악플 읽는 정준하.jpg 99 아이유 18:31 2
206555 유머 싱글벙글 러시아.. 99 맥도널드 18:22 2
206554 유머 올림픽리스트 혜택을 모르고 내집마련한 조준호 99 샤넬 18:14 2
206553 유머 자취 7년차가 말해주는 꼭 필요한 것 99 비비 18:14 2
206552 기타 배울 점 많은 이성vs편하고 재밌는 이성 99 바나나맛우유 18:13 2
206551 기타 천조국에서 산모에게 마약 쳐먹이는 이유 99 애플 18:13 2
206550 유머 남편 바람난 거 빡쳐서 귀중품 경매 내놓은 아내 99 바나나맛우유 18:05 3


회화
여기 메뉴판 주세요.
영어
Could we get a menu, please?
쿠뒤 겟 어 메뉴, 플리즈?
중국어
请把菜单给我拿来一下。
칭 바 차이딴 게이 워 나라이 이샤
일본어
すみません。メニューください。
스미마센. 메뉴- 구다사이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172 명
  • 오늘 방문자 756 명
  • 어제 방문자 831 명
  • 최대 방문자 6,081 명
  • 전체 방문자 1,007,450 명
  • 전체 게시물 147,541 개
  • 전체 댓글수 867 개
  • 전체 회원수 410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